LG화학, 배터리 첨단소재 부문 대규모 인재채용 나선다
LG화학, 배터리 첨단소재 부문 대규모 인재채용 나선다
  • 이가영 기자
  • 승인 2021.05.02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연합뉴스]
[출처=연합뉴스]

LG화학은 배터리 소재 등 첨단소재 사업 육성을 위해 대규모로 인력을 채용한다고 2일 밝혔다.

LG화학 첨단소재사업본부는 세 자릿수 규모로 신입사원과 경력사원 채용을 시작했다. 이번 채용은 2019년 첨단소재사업본부 출범 이래 최대 규모다.

LG화학은 ▲ 양극재, 분리막 등 배터리 소재 ▲ 친환경 PCR PC(재생 폴리카보네이트) 등 엔지니어링소재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등 IT소재 ▲RO(역삼투압)필터 등 첨단소재사업본부 전 사업에서 인재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양극재 등 배터리 소재 분야에 인원 확충으로 배터리 소재를 회사 성장 동력으로 집중적으로 키운다는 방침이다.

서류 접수 마감일은 오는 11일이다. 서류 심사 후 인적성 검사, 1·2차 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자는 7월 중 입사한다.

LG화학은 배터리 소재 분야 육성을 위해 생산 능력을 대폭 확대하고 있다. 지난해 말부터 청주 공장에 3만톤(t) 규모로 신규 증설을 진행 중이다.

올해 말 착공 예정인 연산 6만t 규모의 구미공장까지 완공되면 LG화학의 양극재 생산능력은 지난해 말 약 4만t에서 2026년 26만t 규모로 7배 가량 확대된다.

LG화학은 배터리 신규 소재 사업도 적극적으로 육성하고 있다.

회사는 최근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배터리 소재 집중 육성을 통해 첨단소재부문 매출을 올해 4조원 후반대를 달성하고, 5년 이내에 두 배 이상 성장한다는 목표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