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지원 전주비빔빵, 친환경 밀보리밭 가꾼다
SK이노베이션 지원 전주비빔빵, 친환경 밀보리밭 가꾼다
  • 이가영 기자
  • 승인 2020.11.29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이 지원하는 사회적 기업 '천년누리 전주빵(이하 전주비빔빵)'이 친환경 밀보리밭 가꾸기에 나섰다.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전주비빔빵은 점점 사라져가는 국내 밀보리밭을 보존하기 위해 지난 10월부터 전주 농업 단지와 협업해 9만9천㎡ 규모의 밭에 직접 밀보리 농사에 들어갔다고 29일 밝혔다.

이 밀밭에서는 3.3㎡ 단위당 약 1kg의 밀이 생산된다. 이를 통해 2.5kg의 산소가 배출되고 3kg의 이산화탄소가 흡수된다.

전주비빔빵은 내년에 농사 규모를 33만㎡로 확대해 맑은 산소를 공급하는 것은 물론, 농가와 어르신과 장애인 등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한다.

전주비빔빵은 취약계층의 노동력을 활용해 친환경 우리 밀과 우리 곡물로 만든 전주비빔빵, 떡갈비빵, 초코파이 등 전주의 특색을 담은 30여 종의 빵을 만들어 보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