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에서 건설사 직장동료 4명 코로나19 감염…누적 5명
천안에서 건설사 직장동료 4명 코로나19 감염…누적 5명
  • 소재연 기자
  • 승인 2020.11.25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주한 천안 선별진료소 [출처=연합뉴스]
분주한 천안 선별진료소 [출처=연합뉴스]

25일 충남 천안에서 직장동료 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는 등 확진자 7명이 추가됐다.

시 방역당국에 따르면 건설회사에 다니는 직장 동료인 쌍용동 20대 4명(천안 430∼433번)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이들은 앞서 지난 23일 확진된 쌍용2동 20대(천안 428번)의 직장동료다.

불당동 등 50대 2명(천안 435∼436번)은 전북 239번의 접촉자로, 이들은 충북 오송에서 선후배 모임을 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모임 참가자 8명 중 6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쌍용2동 50대(천안 434번)는 아산 106번의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 양성판정을 받았다.

시 방역 당국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