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김종인 노동법 검토 가능' 靑수석 발언에 "악의적"
민주노총, '김종인 노동법 검토 가능' 靑수석 발언에 "악의적"
  • 박성준 기자
  • 승인 2020.10.15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덕순 청와대 일자리수석 [출처=연합뉴스]
황덕순 청와대 일자리수석 [출처=연합뉴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은 15일 황덕순 청와대 일자리수석이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의 노동법 개정 제안을 검토해볼 수 있다고 밝힌 데 대해 반드시 책임을 묻겠다며 반발했다.

민주노총은 이날 황 수석의 발언에 관한 입장문에서 "노동 개악의 초시계가 눌러져 째깍째깍 돌아가는 지금의 상황에서 황 수석은 자신의 발언에 책임을 져야 한다"며 "민주노총은 강한 유감을 표하며 그 진위를 따져 반드시 그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노총은 "더 쉽게 해고를 하고 임금을 삭감할 수 있도록 하자는, 나아가 노동조합을 무력화하는 개악 논의를 하자는 김종인 비대위원장의 발언과 제안에 대해 '검토할 수 있다'는 발상은 부적절함을 넘어 악의적"이라고 비판했다.

또 "(경영계 요구를 일부 반영한 노조법 개정안 등) 정부의 노동 개악 법안 발의도 모자라 이를 넘어서는 자본의 요구를 검토할 수 있다는 일자리수석의 발언은 개인적 발언인가, 아니면 청와대의 시각과 입장인가"라고 반문했다.

황 수석은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 인터뷰에서 김 위원장의 노동법 개정 제안에 관해 "아직은 야당에서 노동법 개정의 구체적 내용을 말한 적은 없는 것 같다"며 "구체적으로 어떤 내용을 제안하는지에 따라 검토해볼 수 있는 문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