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과 일자리} 더 똑똑하고, 우수하고, 빠르고, 강한 기계
{로봇과 일자리} 더 똑똑하고, 우수하고, 빠르고, 강한 기계
  • 김리경 기자
  • 승인 2020.10.16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많은 사람들은 컴퓨터가 멍청한 기계하고 생각할 것이다. 사물을 인지하는 능력이 없기 때문이다.

이 말은 사실이다. 아기에게 어떤 사진을 보여주면 아기는 그것이 사람인지, 책인지, 고양이인지 금방 구별한다.

하지만 컴퓨터는 그런 식으로 작동하지 않는다. 컴퓨터 프로그램이 인간과 같은 방식으로 사물의 패턴을 인식하게 만들기는 매우 어렵다. 인간은 사진의 전체적인 모습을 통해 자신이 알고 있는 패턴을 손쉽게 인식한다.

우리가 이 특별한 능력을 계속 발달시켜온 이유는 지구상에서 생존하는데 다른 동물들보다 유리하기 때문이다. 컴퓨터 프로그램은 인간의 두뇌와 같은 형태로 발전하지 않았기 때문에 전혀 다른 방식으로 작동한다.

컴퓨터는 1초 내에 미분 방정식 수백만 개를 풀어낼 정도로 복잡한 수학 계산을 처리하는 능력이 탁월하다. 하지만 평범한 사람들은 가장 기초적인 수학 문제에도 쩔쩔맨다.

반면 인간이 아무 노력도 들이지 않고 즉시 해내는 이미지 해석이 인공지능 영역에서는 커다란 숙제로 남아 있다.

이런 구도는 기계 학습 프로그램과 같이 최근에 인공지능 영역에서 이뤄진 발전을 계기로 바뀌기 시작했다. 지난 20여 동안 우리는 인간처럼 경험을 통해 학습하는 방식의 다양한 수학적 알고리즘을 만들어냈다.

알고리즘의 바탕이 되는 원리는 간단하다. 알고리즘을 특정한 결과가 나오도록 프로그래밍하는 대신 학습할 수 있도록 훈련시키는 것이다. 기계를 학습시키는 방법은 여러 가지다.

예컨대 지도 학습 및 자율 학습, 강화 학습, 정보 전달 등과 같은 다양한 방법을 알고리즘마다 적절하게 적용하는 것이다.

인간이 경험을 통해 배우듯, 이 프로그램들도 경험을 바탕으로 학습한다는 것이다. 기계는 나날이 진화를 거듭하고 있다.

결국 컴퓨터 프로그램이 인간의 두뇌와 거의 비슷한 정도로 발전하는 시점이 올 것이다.

[로봇과 일자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