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대학생 학자금대출 올해 발생 이자 전액 지원
경남도, 대학생 학자금대출 올해 발생 이자 전액 지원
  • 이가영 기자
  • 승인 2020.09.13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청. 출처=연합뉴스
경남도청. 출처=연합뉴스

경남도는 도내 대학생들의 교육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한국장학재단 학자금대출 2020년도 발생 이자를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도내에 주소지를 둔 도내 소재 대학생(휴학생 포함) 중 한국장학재단에서 취업 후 상환 학자금 대출이나 일반 상환 학자금 대출을 받은 소득분위 8분위 이하 또는 다자녀(3명 이상)가구에 해당하는 학생이 지원대상이다.

오는 14일부터 10월 8일까지 경남도 홈페이지에서 본인이 직접 신청하면 된다.

도는 신청자에 한해 한국장학재단의 대출이자 확인, 주민등록주소, 소득 등 지원 자격을 조회한 뒤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심의위원회를 열어 1억500만원의 예산 범위 내에서 지원 대상자와 금액을 정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도에서 직접 한국장학재단 학자금 대출 상환계좌로 2020년도 발생 이자를 상환하고, 그 결과를 휴대전화 문자로 알려준다.

지원 내역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는 2009년부터 시행한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에서 지난해까지 3만8천739명에게 30억6천500만원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