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 테라포밍] 한국인의 94.4%가 이주: 카카오 유니버스
[메타 테라포밍] 한국인의 94.4%가 이주: 카카오 유니버스
  • 최현규 기자
  • 승인 2021.06.10 2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타 테라포밍 @MetaverseNews DB
메타 테라포밍 @MetaverseNews DB

여러분은 스마트폰에서 어떤 메신저를 사용하시나요? 2018년 기준, 한국인의 94.4%가 카카오톡을 쓰고 있습니다. 통신사는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으로 서로 다를지라도, 그 네트워크에서 소통하기 위해 주로 쓰는 도구는 카카오톡입니다.

2018년 트렌드 모니터의 조사에 따르면, 카카오톡 같은 메신저를 음성통화보다 더 많이 사용하는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어떤 기종의 스마트폰, 어떤 통신사를 쓰건 우리는 스마트폰으로 누군가 소통할 때 카카오톡을 가장 많이 쓰는 셈입니다. 주식회사 카카오가 만든 카카오톡은 스마트폰의 핵심 앱, 사람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앱으로 등극했습니다.

카카오가 카카오톡으로 메시지 전송 서비스를 무료로 운영하던 시기에는 별다른 수익 모델이 없었습니다. 이 때 많은 이들이 카카오톡을 편리하게 써서 좋지만, 이렇게 돈 안되는 서비스만 운영해서 괜찮을지 걱정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이 시기에 카카오는 ‘고객 기반의 가치’를 확보하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었습니다.

제품, 서비스에 관해 소비자가 느끼는 가치는 크게 세 가지 요소가 결정합니다. 제품 또는 서비스의 독립적 가치, 보완재의 가치, 고객기반의 가치입니다.

이 세 요소의 총합을 소비자는 해당 제품, 서비스의 가치로 인식합니다. 제품 또는 서비스의 독립적 가치는 보완재나 다른 소비자와의 관계를 제외하고, 해당 제품이나 서비스 자체가 가진 가치를 의미합니다. 보완재의 가치는 제품 또는 서비스와 함께 사용되는 보조 제품, 소모품, 서비스 등에서 얻는 가치를 의미합니다.

고객기반의 가치는 사용자 간의 연결성을 뜻합니다. 제품 또는 서비스를 사용하는 전체 소비자 수에 따라서 영향을 받는 가치입니다.

카카오톡의 경우 제품 또는 서비스의 독립적 가치는 카카오톡이 얼마나 사용하기 편리하고 좋은 기능이 많은가 정도이고, 보완재는 카카오톡과 연동해서 사용할 수 있는 외부 서비스나 앱이 얼마나 잘 구성되어 있는가를 뜻합니다. 고객기반의 가치는 카카오톡을 내 친구나 동료들도 많이 쓰는가를 의미합니다.

나는 카카오톡을 쓰는데 주변 사람들이 안 쓴다면, 서로 메시지를 주고받을 수 없는데 무슨 소용이 있을까요? 카카오톡의 가장 강력한 힘은 한국인의 94.9%가 쓴다는 점입니다.

카카오톡의 월간 순 사용자 수는 3,743만 명(2019년 12월 기준)으로 1위를 기록했으며, 2위인 유튜브 사용자 수보다 300만 명 정도가 더 많습니다. 카카오가 카카오톡을 통해 확보한 고객기반은 실로 어마어마한 규모입니다. 대한민국의 그 어떤 대기업보다 더 많은 고객기반을 갖고 있습니다.

카카오는 이를 기반으로 현실 세계의 다양한 산업을 거울 세계로 끝없이 빨아들이고 있습니다. 대

학생들이 술자리에서 하는 게임 중에 ‘백종원 게임’이 있습니다. 구글에 백종원 씨가 만들지 않았을 것으로 짐작되는 음식 이름을 검색해서, 만약 검색 결과 첫 페이지에 백종원 씨 이름이 나오면 벌칙을 받는 게임입니다. 김치찌개, 순대볶음, 닭갈비 등을 검색하면 모두 검색 첫 페에지에서 백종원 씨 이름이 나옵니다. 그만큼 백종원 씨가 레시피를 설명하지 않은 음식이 드물다는 뜻입니다. 카카오가 손대지 않은 사업 분야를 찾다 보면, 마치 백종원 게임을 하는 듯한 기분이 듭니다.

오프라인에 존재하는 산업을 카카오가 거울 세계에 흡수한 사례를 대략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교통 분야에서 카카오는 길 찾기, 택시 불러주기, 대리운전, 내비게이션, 버스 노선 안내, 지하철 노선 안내 주차장 찾아주기 등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금융 분야에서는 인터넷 결제를 중계해주는 카카오페이, 온라인 주식거래 서비스, 은행 서비스를 제공해주는 카카오뱅크 등이 있습니다. 미디어 분야에서는 카카오페이지에서 웹소설, 웹툰, 순수문학 등의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카카오TV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심지어, 헤어샵 예약을 지원하는 카카오헤어샵도 있습니다.

카카오가 만드는 거울 세계 메타버스가 앞으로 현실 세계를 어디까지 끌어들일지 궁금합니다.

2020년 8월 기준으로 카카오의 시가총액은 34조 5천억 원으로 국내기업 중 9위를 기록하며, 8위인 현대자동차(시가총액 36조 3천억 원)에 근접했습니다. 카카오가 확보하고 있는 어마어마한 규모의 고객기반이 흔들리지 않은 한 카카오 유니버스는 점점 더 성장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우리 생활 깊숙이 파고들 것입니다.

[도움말씀=포스코경영연구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